'탄핵 인용' 빨라진 대선시계… 더민주 "시대정신 실천 앞장"
'탄핵 인용' 빨라진 대선시계… 더민주 "시대정신 실천 앞장"
  • 김진규 기자
  • 승인 2017.03.10 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더불어민주당 ⓒ뉴스제주

10일 박근혜 대통령이 탄핵되면서 조기대선을 치러야 하는 만큼, 더불어민주당이 본격적인 대선체제에 돌입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제1야당인 더불어민주당은 박 대통령 탄핵 인용 직후 곧바로 서명을 내고 "대통령 탄핵이라는 헌재의 판결은 적폐청산과 정의로운 대한민국을 위한 이정표가 돼야 한다"고 했다.

이어 " 이번 헌재의 판결로 비선실세에 의한 국정농단과 측근 챙기기, 정경유착, 블랙리스트 배제정치, 사찰과 감시와 같은 전근대적 통치와 국정운영은 더 이상 설 자리가 없음을 보여줬다는 것"이라고 했다.

더민주는 "나아가 그 동안 대한민국을 한 켠에서 지배해왔던 수구 기득권 연장이 대한민국의 미래를 더 이상 보장해주지 못한다는 사실을 이번 사건은 확실히 드러냈다"고 했다.

이어 "권력 독점에서 권력 분산으로, 배제의 정치에서 포용의 정치로, 불평등의 구조를 경제민주화의 희망으로, 중앙중심에서 지방분권으로 나아가는 새로운 이정표가 돼야 할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더불어민주당은 이번 판결이 새로운 대한민국을 위한 준엄한 국민의 명령임을 되새기고 시대정신의 실천에 앞장서 나갈 것"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