억대 보조금 횡령 의혹 영농조합법인 압수수색 조사
억대 보조금 횡령 의혹 영농조합법인 압수수색 조사
  • 김진규 기자
  • 승인 2017.04.12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제주지방경찰청 ⓒ뉴스제주

제주도내 모 영농조합법인이 납품업자 등과 짜고 억대 보조금을 빼돌린 의혹으로 경찰조사를 받고 있다. 

제주지방경찰청은 제주도로부터 감귤 현대화 시설 보조 사업자로 선정돼 보조금을 지원받은 서귀포시 영농조합법인 1곳을 압수수색했다.

경찰은 영농조합법인 대표와 총무, 감귤 비파괴 선과기 제조업자, 감리 등 4명을 보조금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입건, 조사 중이다. 

영농조합법인 관계자들은 감귤 비파괴선과기 제조업자와 공모해 중고 기기를 설치하고, 새 기기를 구매한 것처럼 속여 총사업비 15억원 가운데 국비와 지방비를 제외한 자부담금 5억7000여만원 가량을 빼돌린 혐의를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