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전 공무원 친절도 조사 "가점 · 감점 반영"  
제주도, 전 공무원 친절도 조사 "가점 · 감점 반영"  
  • 김진규 기자
  • 승인 2017.05.28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가 전 직원을 대상으로 민원인과의 최초 접점인 전화 친절도 조사를 실시한다. 

전화친절도 조사는 전문성과 공정성 확보를 위해 외부전문기관에 위탁해 5월부터 11월 총 3회에 걸쳐 도 본청, 직속기관, 사업소 공무원을 대상으로 도민이 궁금할 만한 사항을 소재로 해 전문모니터 요원이 민원인을 가장한 질문 방식으로 진행된다.

종전과 달리 부서별 평가가 아닌 전체 직원의 개별적 친절 평가가 이뤄진다.

평가항목으로는 맞이, 응대, 종료 단계에서 수신의 신속성, 최초 인사, 발음 및 경청, 설명 및 응대, 적절한 종료 인사 및 시점으로 구성됐다.

적극적 응대여부, 정확한 업무지식 및 쉽고 조리 있는 설명으로 이해를 잘 시켰는지, 불만 시 충분한 사과와 문제 해결 노력도 등 26개 항목으로 조사하게 된다.

도는 이번 조사결과를 토대로 개별적 보완교육을 실시하는 등 전 직원들이 친절응대 기법을 숙지하도록 하는 한편 우수부서에는 최고 50만원의 포상금과 개인에게는 근무평정에 최고 0.3점 가점을 부여한다.

하위순위 10위까지는 총무과로 조사결과 통보 후 근무평정에 감점을 반영토록 하게 된다.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