곶자왈공유화재단, 연구과제 발표회 열어
곶자왈공유화재단, 연구과제 발표회 열어
  • 박길홍 기자
  • 승인 2018.12.04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곶자왈공유화재단은 4일 오후 3시, 곶자왈생태체험관 생태교육센터에서 '2018 곶자왈 연구과제 발표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발표회에서는 2018년 한 해 동안 곶자왈공유화재단 및 부설 곶자왈연구소에서 연구되어 온 ‘제주 전통 곳 지명 조사(오창명)’, ‘교래곶자왈 지대의 화산지질학적 기초 연구(류춘길)’, ‘제주 동부지역 곶자왈의 양치식물상(문명옥)’, ‘수산곶자왈의 식물(송관필)’, ‘곶자왈 내 사업장 실태 조사(정상배)’가 발표됐다.

곶자왈연구소(곶자왈공유화재단 부설)는 곶자왈 연구 및 학술조사를 통해 곶자왈 보전 및 관리에 기여하기 위해 지난해 6월 10일 설립됐다.

현재 지역·학계·행정과 유기적인 협력관계를 통해 문화·역사·지질·생태·환경·행정 등의 분야에 총 28명의 박사급 연구위원을 위촉해 ‘연구위원회’를 운영하며 체계적인 조사․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김국주 곶자왈공유화재단 이사장은 "곶자왈 보전과 공유화운동은 물론 곶자왈의 가치 홍보를 위해 곶자왈에 대한 체계적인 연구를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