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3해결 위해 공감대 형성에 주력”
“4·3해결 위해 공감대 형성에 주력”
  • 양지훈 기자
  • 승인 2010.04.01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근민, ‘4·3해원방사탑제’에 참석한 자리에서 입장 밝혀
1일 우근민 예비후보는 제주시 신산공원에서 제주4·3진상규명과 명예회복을 위한 도민연대가 마련한 ‘4·3해원방사탑제’에 참석했다.

이날 우 예비후보는 억울하게 희생된 원혼들을 위해 제례를 올렸으며, 이 자리에서 만난 행사관계자들과 이야기를 나눴다.

그는 관계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4·3 관련 민간단체들과의 공감대 형성을 통해 완전한 4·3문제 해결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라면서 “이를 위해 4·3관련 민간단체와의 상호파트너십을 구축해 나가겠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또한, 행사장에서 만난 4.3 유족들은 “제주시 건입동 소재 옛 주정공장터를 4·3유적지로 만들고, 역사교육의 산실로 육성하기 위한 사업을 추진해 줄 것”을 요청했고, 이에 우 예비후보는 “4·3과 관련해 상징성이 큰 곳인 만큼 우선적으로 주정공장 부지를 매입할 계획을 갖고 있다. 4·3 민간단체와 유족들의 의견을 모아 마련된 공감대를 바탕으로 다양한 방안을 마련해 나가겠다”라고 약속했다.

한편, 이날 우 예비후보는 서귀포 지역 현장투어를 이어가던 중 천안함 침몰과정에서 실종된 차균석 하사의 집을 방문, 가족들을 위로했다.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