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래 조교사, 렛츠런파크 제주 사상 최초 1400승 달성
김영래 조교사, 렛츠런파크 제주 사상 최초 1400승 달성
  • 박가영 기자
  • 승인 2019.12.02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동성 조교사 1100승 달성
▲  ©Newsjeju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제주는 소속 김영래 조교사(53세, 16조)가 지난달 30일 제주 경마장 최초로 1400승 달성의 대기록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Newsjeju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제주(본부장 송철희)는 소속 김영래 조교사(53세, 16조)가 지난달 30일 제주 경마장 최초로 1400승 달성의 대기록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명실상부한 제주 최고의 조교사로 활동 중인 김영래 조교사는 금년 최고의 경주인 제주도지사배 클래식을 포함 총 27회의 대상경주 우승 기록, 5회의 최우수 조교사 선정 등 제주 경마장 최고의 성적을 유지하고 있다.

▲ 김영래 조교사. ©Newsjeju
▲ 김영래 조교사. ©Newsjeju

‘90~’96년까지 제주경마장 기수로 활동하다 ‘96년부터 조교사로 전직이후 23년째 조교사로 재직중인 김영래 조교사는 선배 조교사들의 출전 기록을 능가하는 9197회의 출전횟수가 보여주는 특유의 성실함과, 승률 15.2%, 복승률 27.6%의 준수한 경주 성적이 입증하는 탁월한 능력으로 렛츠런파크 제주 전대미문의 대기록을 달성하게 된 것이다.

기록 달성 후 김영래 조교사는 "소속 마방에서 고생하는 관리사들과 나를 믿어주신 마주들에게 감사의 말과 공을 돌리고 싶다"며 "나만의 트레이드 마크인 성실·꾸준함으로 기록 달성을 계속 이어가 렛츠런파크 제주에서 깨어지지 않을 기록을 남기고 싶다"고 포부를 전했다.

한편, 고성동 조교사는 지난달 29일 제주경마 3경주(900m)에서 나유나 기수가 기승한 ’미듬의별(2세 암)‘을 통해 현역 조교사 중 4번째로 1100승 달성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