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관광개발, 소상공인 상생협력 프로젝트 가동
롯데관광개발, 소상공인 상생협력 프로젝트 가동
  • 김명현 기자
  • 승인 2020.01.22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신용보증재단과 하나은행에 각 2억 출연... 총 60억 한도 보증 확보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 통해 창업 및 복지사업 지원
제주 드림타워 전경.
▲ 제주 드림타워 전경.

롯데관광개발이 지역 상생협력의 일환으로 소상공인 지원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롯데관광개발은 22일 제주지역 소상공인을 위해 하나은행과 함께 제주신용보증재단(이사장 오인택)에 각각 2억 원씩 총 4억 원을 출연키로 했다고 밝혔다.

제주신용보증재단은 해당 출연금을 바탕으로 제주지역 소상공인을 상대로 출연금의 15배인 60억 원을 특별 보증할 예정이다. 담보 여력의 부족 등으로 금융서비스를 받기 힘든 제주지역 소상공인들이 저금리 대출 뿐 아니라 특례 보증까지 받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게 된다.

제주신용보증재단 오인택 이사장은 “제주지역의 경우 소상공인 사업체가 전체 사업체의 86.7%나 차지하는 상황에서 이번 출연은 대기업과 소상공인간 상생협력을 위한 좋은 모델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롯데관광개발은 이와 별도로 제주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와도 조만간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창업 지원은 물론 건강증진 및 입시컨설팅 등 복지사업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지원사업에 나서기로 했다.

롯데관광개발은 오는 4월 개장에 맞춰 등기 이전 등 본사 이전 절차를 마무리하고 1등 향토기업의 소임을 다하기 위해 소상공인을 위한 보다 많은 상생협력 방안을 마련해 지속적으로 실천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