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장마 시작... 산지 100mm 이상 많은 비
제주 장마 시작... 산지 100mm 이상 많은 비
  • 박길홍 기자
  • 승인 2020.06.10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격적인 장마철이 시작됐다. 10일(수) 제주는 중국 남부지방에서 북동진해 우리나라 남부지방을 지나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으면서 이날부터 장맛비가 내리겠다.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 시각 제주는 대체로 구름이 많은 가운데 산지와 남부를 중심으로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고 있다.

중국 남부지방에서 북동진하는 저기압 전면 수렴대에서 형성된 비 구름대는 시간당 5mm 내외의 강우강도로 20~30km/h의 속도로 북북동진하고 있다.

이 비구름대의 영향으로 앞으로 1~2시간 내에 제주 남서부(대정읍, 한경면, 서귀포시)를 시작으로 비가 내리겠고 오후에는 제주 전지역으로 점차 확대되겠다고 기상청은 예보했다.

이에 따라 이날부터 11일(목) 새벽 사이 제주남부와 산지를 중심으로 천둥,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20mm 이상의 매우 강하고 많은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비는 이번주 내내 이어지겠으며, 예상 강수량은 30~70mm. 특히 서귀포시와 제주산지의 경우 100mm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리겠다고 기상청은 전망했다.

기상청은 "지형효과로 인해 한라산을 경계로 북쪽(제주시)과 남쪽(서귀포시)의 강수량 차이가 매우 크게 나겠다"며 "저기압의 이동경로와 발달정도에 따라 강수 지역과 시점이 변경될 수 있으니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