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무더위 지속, 주말 장맛비 5~20mm
제주 무더위 지속, 주말 장맛비 5~20mm
  • 박길홍 기자
  • 승인 2020.07.17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는 이번주 토요일부터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비가 내릴 전망이다.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18일(토) 제주는 북상하는 정체전선의 영향으로 이날 오후부터 비가 오겠다. 예상 강수량은 5~20mm.

비는 20일(월)까지 이어지겠으며, 특히 19일(일) 밤에는 남서풍의 지형적인 영향을 받는 남부(서귀포시)와 산지를 중심으로 비가 내리겠다고 기상청은 예보했다.

무더위는 한동안 지속되겠다. 당분간 아침 최저기온은 20~24도, 낮 최고기온은 25~30도를 웃도는 등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 

기상청은 "정체전선의 북상정도와 정체전선상에서 발달한 저기압의 발달과 이동경로에 따라 강수시점과 강수구역이 변동될 가능성이 있으니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