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복지 종사자 인권은 누가 지키나
사회복지 종사자 인권은 누가 지키나
  • 김명현 기자
  • 승인 2020.08.12 1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의회 보건복지위, 14일에 사회복지사 처우개선을 위한 토론회 개최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보건복지안전위원회(위원장 양영식)는 오는 14일 제주지역 사회복지 종사자의 처우개선을 위한 전문가 토론회를 개최한다.

토론회는 이날 오후 4시부터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제주특별자치도 사회복지사협회(회장 허순임)과 공동 개최로 진행된다.

제주한라대학교 박차상 사회복지학과 교수가 '제주지역 사회복지 종사자 인권실태 및 욕구조사’ 결과를, 서울시사회복지사협회 곽경인 사무처장이 '서울특별시 사회복지 종사자 처우개선 우수사례'를 발표한다.

토론회를 주최하는 양영식 위원장은 “사회복지 종사자에 대한 고용의 질과 인권이 제대로 보장돼야 제주도민의 삶의 질도 높일 수 있다"며 토론회 개최 배경을 전했다.

한편, 이번 토론회는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차원에서 일반 도민의 참여를 40명이내 범위에서만 허용할 예정이다.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