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통합당 제주혁신위 본격 활동 돌입
미래통합당 제주혁신위 본격 활동 돌입
  • 박길홍 기자
  • 승인 2020.08.25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미래통합당 제주도당은 25일 오후 3시 맨써드림스페이스에서 혁신위 위원들에 대한 위촉식을 가졌다. ©Newsjeju
▲ 미래통합당 제주도당은 25일 오후 3시 맨써드림스페이스에서 혁신위 위원들에 대한 위촉식을 가졌다. ©Newsjeju

미래통합당 제주도당 혁신 방안 마련을 위한 특별위원회(이하 혁신위)가 위촉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미래통합당 제주도당은 25일 오후 3시 맨써드림스페이스에서 혁신위 위원들에 대한 위촉식을 가졌다. 혁신위원장에는 김종현 전 제주도수출기업협회 회장, 부위원장에는 조민철 변호사가 위촉됐다.

또 김은영 바오홈케어 대표가 간사에 위촉됐으며, 오영희 도의원, 김완순 전 전국위원, 이용훈 봄봄커피숍 노형점 대표, 정명주 ㈜다담 대표, 양철용 감귤농가 등이 혁신위원으로 위촉됐다. 

김종현 혁신위원장은 "솔직히 어깨가 매우 무겁다. 미래통합당 제주도당의 관습을 혁신의 시각으로 도민사회에 기대에 부응하는 도당이 될 수 있는 발전 방안을 마련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장성철 제주도당위원장은 "많은 도민, 지지자 및 당원들이 혁신위를 관심 갖고 지켜보고 있다. 현장조직 강화 및 정책기능 강화라는 큰 흐름에 맞게 혁신위가 체계적인 방안을 마련해 주시리라 믿는다. 도당에서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화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