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36, 38번 확진자 퇴원... 남은 환자 11명
제주 36, 38번 확진자 퇴원... 남은 환자 11명
  • 김명현 기자
  • 승인 2020.09.15 1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의료원 음압병상에서 코로나19 치료를 받고 있던 게스트하우스발 확진자 2명이 15일 오후 4시께 퇴원했다.

이로써 제주도 내 음압병상에서 격리돼 치료를 받고 있는 코로나19 확진자는 11명으로 줄었다.

제주 36번 확진자 A씨는 지난 8월 27일 오후 9시 50분께 확진 판정을 받은 후, 28일 오전 1시 20분께에 서귀포의료원 음압병상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아왔다. 입원 당시 근육통과 발열, 기침 등의 증상을 호소했었으나, 현재는 호전돼 입원 18일만에 퇴원하게 됐다.

제주 38번 확진자 B씨는 지난 8월 28일 오후 10시 30분께 확진 판정을 받고, 같은 날 오후 11시 50분에 서귀포의료원 음압병상으로 이송됐다. B씨 역시 입원 당시가래와 두통, 인후통 등의 증상을 호소했으나 상태가 호전되면서 18일만에 퇴원이 결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