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지방조달청, '전통장' 전통식품 발굴 나서
제주지방조달청, '전통장' 전통식품 발굴 나서
  • 박길홍 기자
  • 승인 2020.09.21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제주지방조달청(청장 박양호)은 21일 제주 ‘전통장(醬)’ 제조업체인 도구리 영농조합법인을 찾아 제작현장을 살피고 나라장터 전통문화상품 전용몰 등록과 판로지원 방안을 논의하는 등 현장소통에 나섰다. ©Newsjeju
▲ 제주지방조달청(청장 박양호)은 21일 제주 ‘전통장(醬)’ 제조업체인 도구리 영농조합법인을 찾아 제작현장을 살피고 나라장터 전통문화상품 전용몰 등록과 판로지원 방안을 논의하는 등 현장소통에 나섰다. ©Newsjeju

제주지방조달청(청장 박양호)은 21일 제주 ‘전통장(醬)’ 제조업체인 도구리 영농조합법인을 찾아 제작현장을 살피고 나라장터 전통문화상품 전용몰 등록과 판로지원 방안을 논의하는 등 현장소통에 나섰다.

나라장터 정부조달전통상품 전용몰은 우리나라 전통문화상품 판매를 지원하기 위해 도자기 등 공예품에서부터 전통주, 전통식품까지 엄선된 상품을 판매하고 있으며 공공기관은 물론 일반인도 구매가 가능하다.

도구리 영농조합법인은 직접 재배한 신화콩을 원료로 전통 방식으로 된장, 고추장, 간장, 청국장을 생산하고 있으며, 제주도로부터 JQ(제주특별자치도 우수제품 품질인증) 마크를 획득하는 등 품질을 인정받고 있다.

박양호 청장은 "제주 전통장의 명맥을 훌륭하게 이어주신 분들께 깊은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전해 드린다"며 "앞으로도 도내 전통식품들이 지속적으로 계승되고 판로 걱정 없이 상품 생산에 전념하실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