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내년도 국비절충 역대 최고성과
제주시, 내년도 국비절충 역대 최고성과
  • 박길홍 기자
  • 승인 2020.09.25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부처 국비절충 결과 411건에 5076억
올해 국비확보액 4964억 대비 112억 증가
제주시청 전경.
제주시청 전경.

제주시가 올해 중앙부처 국비절충 결과 총 411건에 5,076억원의 절충 성과를 냈다. 이는 2020년도 국비확보액 4,964억원 대비 112억원 증가한 역대 최고금액이다.

25일 제주시에 따르면 주요 국비사업은 ▲(계속)일도2동 주민센터 신축공사(10억) ▲(신규)농촌 신활력 플러스 사업(9.8억) ▲(신규)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2개소(64억) ▲(신규)제주시민회관 복합문화시설 조성사업(생활SOC사업)(31.7억) ▲(신규)애월 생활SOC복합화 사업(13억) ▲(신규)배수개선사업 3개지구(66.5억) 등이다.

앞서 안동우 제주시장은 기재부 심사 기간인 지난 8월 기재부 예산총괄과 등 주요 부서와 해양수산부 등 중앙부처를 방문해 해양수산부 차관 및 농림축산식품부 기획조정실장 면담을 통해 제주시의 주요사업에 대한 당위성을 설명하고, 국비 배정을 지원해 달라고 요청한 바 있다.

국비절충을 통해 역대 최고금액의 성과를 낸 안동우 시장은 "내년도 코로나19로 인한 열악한 재정여건 속에서 필요한 제주시 주요 현안 사업들이 국회심의시 삭감되지 않도록 국회방문 등을 통해 전부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