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귀갓길 여성 살해 20대 남성, 구속기소
제주 귀갓길 여성 살해 20대 남성, 구속기소
  • 이감사 기자
  • 승인 2020.09.28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에서 아르바이트를 마친 후 귀가하는 여성을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는 20대 남성이 검찰로 송치됐다. 피의자는 인터넷 BJ 여성에 선물 공세하며 돈이 떨어지자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경찰은 판단하고 있다.
제주에서 아르바이트를 마친 후 귀가하는 여성을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는 20대 남성이 검찰로 송치됐다. 피의자는 인터넷 BJ 여성에 선물 공세하며 돈이 떨어지자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경찰은 판단하고 있다.

제주에서 편의점 일을 마치고 귀가하는 여성을 살해한 20대 남성이 법의 심판대에 오른다. 

28일 제주지방검찰청은 A씨(29. 남)를 '강도살인', '사체은닉미수', '사기', '여신전문금융업법위반' 혐의로 구속기소했다고 밝혔다. 

A씨는 8월30일 오후 6시50분쯤 제주시 도두1동의 한 밭에서 B씨(39. 여)를 살해한 혐의 등을 받고 있다. 

숨진 B씨는 30일 오후 편의점 아르바이트를 마친 후 연락이 두절됐다. 가족들은 31일 밤 0시37분쯤 경찰에 미귀가자 신고를 했다. 

A씨는 범행 후 8월31일 0시30쯤 현장을 다시 찾아 피해자의 시신을 5m가량 옮기려다가 포기한 혐의도 추가로 적용됐다. 이 과정에서 A씨는 피해자의 휴대폰과 신용카드를 발견하고는 훔쳐고 편의점과 마트 등에서 사용한 혐의도 받고 있다. 

B씨가 발견된 곳은 제주오일시장 후문 방향에서 공항으로 향하는 이면도로 인근 밭이다. 최초 발견자는 도민으로, 해당 장소를 지나가다가 쓰러져 있는 B씨를 보고 신고에 나섰다. 

경찰의 수사에 A씨는 사건접수 하루 만인 지난달 31일 밤 10시48분쯤 서귀포시 한 주차장에서 긴급 체포된 바 있다.

서부경찰서 조사과정에서 A씨는 인터넷 BJ 방송물에 빠져 하루에 200만원을 탕진하는 등 돈을 흥청망청 사용한 것으로 조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