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지사, 11월에 대선출마 공식 발표?
원희룡 지사, 11월에 대선출마 공식 발표?
  • 김명현 기자
  • 승인 2020.10.12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N 방송 인터뷰 통해 대선출마에 따른 추가 입장 밝혀
야권 내 경쟁상대로 윤석열과 안철수 꼽아
원희룡 제주도지사.
원희룡 제주도지사.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가 이르면 이달 중이 아니면 11월엔 대선 출마에 대한 구체적인 공식을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원희룡 지사는 지난 11일 MBN '정운갑의 집중분석'에 출연해 "우선 경선에서 이길 수 있는 준비를 많이 하고 있다"면서 "가급적 10~11월 중에 더 구체화된 것을 손에 쥐고 밝히겠다"고 말했다.

이어 인터뷰 사회자가 야권 내 경쟁상대로 누구를 생각하고 있느냐는 질문에 원희룡 지사는 윤석열 검찰총장과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를 꼽았다.

원희룡 지사는 "윤석열과 안철수가 경쟁자라는 건 당연히 인정한다"며 "아직 본선까지 시간이 충분하기에 저만의 존재감과 경쟁력을 입증할 수 있을 거라고 본다"고 말했다.

여권 상대로는 이낙연과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이재명 경기도지사 중 이재명을 더 경계해야 할 상대로 지목하는 듯한 발언을 남겼다.

원 지사는 "문재인 정부가 잘하고 있고 그걸 이어받겠다는 후보 보단 다 새롭게 뜯어고치겠다고 나오는 후보가 어려울 것"이라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원 지사는 "매번 무대를 세우기 위한 땅 다지기에만 시간을 흘려보내선 안 된다"며 "이제 어느 정도 땅이 골라졌으면 등장해야 한다"면서 원 지사가 말한 공식 대권도전 표명 시기에 타 야권 후보 인사들도 입장을 드러내야 한다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