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3연속 교통사고 발생 전국 1위 '오명'
제주 3연속 교통사고 발생 전국 1위 '오명'
  • 박길홍 기자
  • 승인 2020.10.22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구 10만명 당 교통사고 가장 많은 지역 '제주'
오영훈 의원, "부족한 교통 인프라를 확충할 터" 

지난해 인구 10만명 당 교통사고가 가장 많이 발생한 지역은 제주도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로써 제주는 3년 연속으로 인구 10만명 당 교통사고 발생 최다 지역이라는 오명을 안게 됐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오영훈 의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을)이 경찰청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9년 기준 인구 10만명 당 교통사고는 전국 평균 444.02건 발생했고, 제주는 668.95건의 교통사고가 발생했다. 이어서 전남 613.51건, 대구 597.59건 순으로 나타났다. 

교통사고로 인한 부상자 역시 제주가 가장 많았다. 순위를 보면 제주 1.033.75명, 전남 1,009.91명, 충북 955.89명 순으로 집계됐다.

교통사고로 인한 사망자는 전남 16.58.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이어 충남 14.08명, 경북 13.29명 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인구 10만명 당 교통사고 발생건수'는 2017년 제주, 충북, 강원 순이었으며, 2018년에는 제주, 충북, 전남순으로 나타났다.

이로써 제주는 2017년부터 2019년까지 3년 연속으로 인구 10만명 당 교통사고 발생 최다 지역이라는 오명을 안게 됐다.

이에 대해 오영훈 의원은 "해당 시도와 관할 지방경찰청에서는 운전자의 운전습관 분석 등을 통해 왜 이러한 일이 발생하는지 확인해 봐야 한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오 의원은 "제주도 국회의원으로서 지속적으로 부족한 교통 인프라를 확충해 나갈 수 있도록 꼼꼼히 살피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