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2020년 에너지복지사업 순항
서귀포시 2020년 에너지복지사업 순항
  • 이선희 기자
  • 승인 2020.10.26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시장 김태엽)에서는 신재생에너지 보급으로 에너지 비용 절감 및 에너지 자립 기반 마련, 시설개선으로 안전사고 예방 등 2020년 에너지복지사업이 순조롭게 추진되고 있다고 밝혔다.

서귀포시는 7900만 원을 투입해 국공립어린이집 3개소(24kW), 복지회관 2개소(8kW)에 태양광 발전시설을 설치했다.

태양광 32kW 설치할 경우 연간 440만원 전기료와 온실가스(18TCO2, 이산화탄소 18톤) 배출 절감 효과가 있다.

이어 전력효율 향상사업으로 2억 7000만 원을 투입해 복지시설 10개소에 노후 조명등을 LED 조명등으로 교체했으며, 취약계층 대상으로 교체사업을 추진 중이다.

LED 조명등으로 교체하면 형광등보다 수명이 5배 이상 길고 전력소비가 적어 전기료 절감효과가 있으며, 친환경 제품, 시력 보호 등 장점으로 에너지복지 확대에 일조하고 있다.

이외에도 에너지 복지 확대를 위해 도서지역(가파도, 마라도)에 생활필수품(유류, 가스, 연탄, 목재펠릿) 운송비를 지원하고, 보편적 에너지 나눔을 위해 연탄사용가구 수송비를 지원하고 있다.

또한, 가스시설 개선으로 사고 예방을 통한 안전한 사회망 구축을 위해 서민층 대상으로 LPG 고무호스를 금속배관으로 교체, 취약계층 대상으로 가스안전장치 타이머 콕 설치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와 보편적 에너지 나눔으로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에너지복지사업 추진과 에너지 복지 사각 없는 안전망 확충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