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해경, 민·관 합동 해안방제 훈련
제주해경, 민·관 합동 해안방제 훈련
  • 이감사 기자
  • 승인 2020.11.18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jeju

18일 제주해양경찰서는 이호테우해변에서 '민·관 합동 해안방제 훈련'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제주해경에 따르면 행정시와 합동으로 주관한 훈련은 해양환경공단, 해양자율방제대 자원봉사자 등 8개 기관 및 단·업체 80명이 참가했다. 

해안방제훈련은 해안오염 평가조사팀이 오염 현장 여건에 맞는 방제작업을 결정했다. 훈련 내용은 방파제 고압세척, 모래해안 부착유 제거, 폐기물 임시저장소설치, 해안오염모니터링 등 순이다. 

특히 이번 훈련은 저유황유 사고에 대비해 포크레인, 트랙터, 뜰채 등을 동원한 회수 중심의 방제작업에 중점을 뒀다. 

제주해경서 관계자는 "유관기관과 함께 기름유출 사고를 대비한 해안방제 훈련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사고에 대한 위기능력을 배양하고, 관계기관 간 대응체제를 강화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