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확진자 3명, 코로나19 확진 전 제주 방문
경남 확진자 3명, 코로나19 확진 전 제주 방문
  • 이감사 기자
  • 승인 2020.11.18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4~16일 2박3일간 제주 여행… 제주도, 세부 동선 확보위한 역학조사 착수
제주특별자치도청.
제주특별자치도청.

경상남도에서 코로나 확진자 3명이 추가 발생했다. 이들은 확진판정 전 제주를 방문했던 것으로 확인돼 도 방역당국이 역학조사에 나섰다. 

18일 제주도 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쯤 경상남도 보건소에서 확진판정을 받은 A씨 등 3명이 제주를 다녀갔던 사실을 통보받았다. 

A씨 일행의 제주방문 일시는 지난 14일~16일까지다. 이후 11월17일 경상남도 소재 보건소에서 검체를 채취, 이튿날인 18일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제주도 방역당국은 이들 3명에 대해 역학조사 범위 내 정확한 제주 체류 일정을 파악하기 위해 진술 확보에 주력하고 있다. 또 신용카드 사용 내역, 현장 CCTV 분석 등을 통해 이동 동선을 조사 중이다.

도 방역당국 관계자는 "A씨 일행과 관련한 세부 동선과 접촉자 정보가 확인되는 대로 방역 조치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