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이르면 2월 코로나 백신 접종
제주도, 이르면 2월 코로나 백신 접종
  • 박길홍 기자
  • 승인 2021.01.19 2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청.
제주특별자치도청.

이르면 2월말부터 시작되는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앞두고 제주특별자치도가 우선 접종 대상자(계획안)를 19일 공개했다.   

제주도는 감염·중증질환 발생 위험, 의료체계 및 기타 사회 기반시설 유지, 취약군에게 전파 위험, 노출위험, 적용 가능성 등을 기준으로 놓고 우선 접종 권장 대상을 구분하고 있다.

코로나19 우선 접종 대상자는 의료기관 종사자를 비롯해 집단시설 생활자 및 종사자, 노인(65세 이상), 성인 만성질환자, 소아·청소년 교육·보육시설 종사자 및 직원 등이다.

또 코로나19 1차 대응요원과 50~64세 성인, 경찰·소방공무원·군인, 교정시설·치료감호소 수감자 및 직원 등도 우선 접종 대상자에 포함되어 있다. 

제주도가 이날 공개한 우선 접종 대상자는 확정안이 아닌 계획안으로, 확정안은 정부의 구체적인 접종 계획 및 대상자 발표(이달말) 이후 구체화 될 전망이다. 

이와 관련 제주도는 이날 오전 8시 10분경 제주도청 4층 한라홀에서 '코로나19 일일 대응상황' 점검회의를 열고 백신접종 단계별 추진 등 방역정책을 논의했다. 

최승현 행정부지사 주재로 진행된 이날 회의에서는 신규 확진자 발생 현황과 병상 현황을 비롯해 제주지역의 코로나19 확진 동향을 살피며 백신접종 계획 등 방역대응 전반의 사항들이 조명됐다.

회의에서는 질병청의 지침에 따라 이르면 2월부터 시작되는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앞두고 백신 종류에 따른 저온유통체계를 구축하고, 단계별 접종 대상자를 선별하는 등 백신 접종 준비 작업에도 차질 없이 박차를 가해야 한다는 얘기가 오갔다.

제주도는 "백신 접종 준비 등을 전문적으로 준비하기 위해 현재 시행 추진단을 구성하고 있다"며 "원활한 백신 접종을 위해 차질 없이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