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콘텐츠산업 매출 규모 전국 최고 수준
제주 콘텐츠산업 매출 규모 전국 최고 수준
  • 박길홍 기자
  • 승인 2021.02.17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청.
제주특별자치도청.

제주도는 2016년부터 2018년까지 3년간 콘텐츠산업 분야의 사업체 수 및 매출액 증가 폭이 전국에서 최상위 수준을 기록했다고 17일 밝혔다.  

2019년(2018년 말 기준) 콘텐츠산업 통계조사는 콘텐츠산업으로 분류된 영화, 만화, 음악, 게임, 애니메이션, 캐릭터, 출판 등 관련 사업체 중 실태조사에 응답한 1만4,113개 사업체를 집계 분석한 결과이다.

통계 조사 발표에 따르면 2018년 말 기준 콘텐츠사업 분야 사업체 수는 전국 평균 0.2% 줄었다. 반면 제주도는 6.6% 증가했다. 

특히 제주도의 콘텐츠사업 분야 매출액 규모는 전국 평균 증가율(5.7%)보다 3% 높은 9.7% 증가하면서 전국 최고 수준의 증가율을 보였다.

제주도는 앞으로도 제주영상문화산업진흥원과 도내·외 관련 전문가 그룹 등과 유기적인 업무 협력체계를 통해 콘텐츠 산업 비중을 높여 나갈 방침이다.

아울러 도내 ICT기업과 협력해 만화·웹툰 분야 작가 양성 및 창작 유통 지원 강화, 제주신화를 소재로 하는 지역특화 콘텐츠 공모 및 개발 지원으로 지식재산권을 활용한 고부가가치 문화산업을 육성할 계획이다.

제주도 고춘화 문화체육대외협력국장은 "제주도는 지난 2018년 3월 제주영상문화산업진흥원 설립 이후 관련 인프라의 꾸준한 확대와 문화콘텐츠 이슈 발굴, 창업 지원, 전문인력 양성 프로그램을 추진하고 있다"며 "앞으로 문화산업 분야 모든 업종에서 고른 성과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