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부의 아내, 대한적십자에 무말랭이 100kg 기탁
농부의 아내, 대한적십자에 무말랭이 100kg 기탁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1.04.07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농부의 아내는 지난 6일 사업장 앞에서 대한적십자사제주특별자치도지사에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무말랭이 100kg을 기탁했다. ©Newsjeju
▲ 농부의 아내는 지난 6일 사업장 앞에서 대한적십자사제주특별자치도지사에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무말랭이 100kg을 기탁했다. ©Newsjeju

농부의 아내(대표 박초희)는 지난 6일 사업장 앞에서 대한적십자사제주특별자치도지사(회장 오홍식)에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무말랭이 100kg(100만 원 상당)을 기탁했다.

이번 물품 전달은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적십자봉사원이 무말랭이로 직접 밑반찬을 만들어 희망풍차 결연가구 및 사회복지 시설 등에 전달한다.

박초희 대표는 “코로나 19로 더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취약계층에게 조금이나마 따뜻한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고자 기부를 결심했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를 위해 지속적으로 나눔 활동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박초희 대표는 배우자인 김종식 영농조합법인 청청 대표와 함께 적십자 씀씀이가 바른 캠페인을 통한 정기후원, 취약계층 건나물 기부 등 도내 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