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공항, 강풍에 항공기 결항 속출
제주공항, 강풍에 항공기 결항 속출
  • 박길홍 기자
  • 승인 2021.05.04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화) 오후 2시 현재 제주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면서 제주국제공항을 오가는 항공기 수십편이 결항되는 사태가 속출하고 있다.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에 따르면 이 시각 강풍으로 인해 제주국제공항에 도착 예정인 국내선 18편과 출발 예정인 21편 등 총 39편이 결항됐다. 지연되고 있는 항공편은 10편(도착 3편, 출발 7편)으로 확인됐다. 

현재 제주 전역에는 강풍주의보가 내려졌으며, 제주 남·동부 지역에는 호우주의보가 각각 발효된 상태다. 제주산지의 경우 강풍경보와 호우경보가 내려지면서 시간당 5~10mm 내외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고 있다.

예상 강수량을 살펴보면 제주산지는 100~200mm(많은 곳, 250mm 이상), 그외 지역은 30~80mm(많은 곳, 남부와 동부 150mm 이상), 제주시 해안지역은 10~40mm의 비가 오겠다.

제주기상청은 5일(수) 오전까지 바람이 35~60km/h(10~16m/s), 순간풍속 70km/h(20m/s) 이상으로 매우 강하게 강하게 불겠다고 예보했다.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는 "제주국제공항 이용객들은 공항을 방문하기에 앞서 항공기 운항 여부를 확인하는 것이 좋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