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십자 희망풍차 나눔후원자 2000호 탄생
적십자 희망풍차 나눔후원자 2000호 탄생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1.05.06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4일 (주)율림 희망나눔 명패달기 캠페인 동참
▲ 대한적십자사제주특별자치도지사에서 실시하는 ‘희망나눔 명패달기 캠페인’에 (주)율림의 참여로 희망풍차 나눔후원자 2000호가 탄생했다. ©Newsjeju
▲ 대한적십자사제주특별자치도지사에서 실시하는 ‘희망나눔 명패달기 캠페인’에 (주)율림의 참여로 희망풍차 나눔후원자 2000호가 탄생했다. ©Newsjeju

대한적십자사제주특별자치도지사(회장 오홍식)에서 실시하는 ‘희망나눔 명패달기 캠페인’에 (주)율림(대표 백재상)의 참여로 희망풍차 나눔후원자 2000호가 탄생했다.

제주시 삼도1동에 위치한 (주)율림은 펄프, 종이제조 전문업체로서 지난 4일 희망나눔 명패달기 캠페인에 동참해 따뜻한 지역사회를 위한 나눔을 약속했다.

백재상 대표는 “나눔을 어렵게만 생각했지만 시작이 중요하다는 생각으로 이번 후원을 결심하게 됐다”며 “이번 후원금이 꼭 필요한 곳에 소중히 사용돼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이웃들에게 따뜻한 희망으로 전달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오홍식 회장은 “많은 도민들의 나눔에 대한 헌신적인 동참으로 희망풍차 나눔 후원자 2000호가 탄생했다”며 “앞으로도 도민과 함께하는 나눔 프로그램 운영으로 따뜻한 나눔 정신이 넘치는 제주를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매장을 운영하는 자영업, 중소기업, 학원, 병원 등 모든 사업장은 ‘희망풍차 나눔 명패’ 캠페인에 참여할 수 있으며 후원금은 위기가정 주거비․생계비․의료비 지원 등에 사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