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농협-법무부 법사랑위원 제주지역연합회, 농업·농촌 지원 맞손
제주농협-법무부 법사랑위원 제주지역연합회, 농업·농촌 지원 맞손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1.05.11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농철 일손 지원, 농촌지역 범죄 예방 활동 등 협력사업 전개
▲ 제주농협과 법무부 법사랑위원 제주지역연합회는 11일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에 처한 농촌지역 일손 지원 및 농촌지역 범죄예방 활동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Newsjeju
▲ 제주농협과 법무부 법사랑위원 제주지역연합회는 11일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에 처한 농촌지역 일손 지원 및 농촌지역 범죄예방 활동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Newsjeju

제주농협(본부장 강승표)과 법무부 법사랑위원 제주지역연합회(회장 고영두)는 11일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에 처한 농촌지역 일손 지원 및 농촌지역 범죄예방 활동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 농가 일손부족 및 재해발생 농가 지원 ▲ 농촌지역 범죄예방 활동 및 청소년 유해 환경 정화활동 전개 ▲ 제주지역 복지향상을 위한 재능 나눔 사업 동참 등 다양한 협력 사업을 전개해 나가기로 했다.

강승표 제주농협 본부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영농철 인력 수급에 그 어느 때보다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도움의 손길이 간절할 때 어려운 시기를 함께 해주셔서 감사드리며, 상호 간 교류와 협력을 바탕으로 지역농민의 복지향상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고영두 법사랑위원 제주연합회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농촌지원 협력사업을 강화할 예정이며 농촌지역의 범죄예방 활동 및 유해 환경 정화활동에도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양 기관은 업무협약의 첫 번째 지원으로 눈앞에 다가온 마늘 수확 일손돕기에 나서기로 했으며, 코로나19 상황을 지켜보며 점차 활동을 확대키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