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홍준표 복당·윤석열 입당·안철수 합당 모두 지지"
원희룡 "홍준표 복당·윤석열 입당·안철수 합당 모두 지지"
  • 박길홍 기자
  • 승인 2021.05.11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원희룡 지사는 11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홍준표 의원 복당, 받아들여야 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홍준표 의원은 오랜동안 당을 위해 헌신한 분이다. 복당을 요구할 자격 충분하다"는 입장을 냈다.  ©Newsjeju
▲ 원희룡 지사는 11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홍준표 의원 복당, 받아들여야 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홍준표 의원은 오랜동안 당을 위해 헌신한 분이다. 복당을 요구할 자격 충분하다"는 입장을 냈다.  ©Newsjeju

원희룡 제주지사가 최근 국민의힘 복당을 신청한 홍준표 의원을 두고 "복당을 요구할 자격이 충분하다"며 홍준표 의원의 복당을 지지했다. 또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입당과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의 합당에 대해서도 지지 의사를 밝혔다. 

원희룡 지사는 11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홍준표 의원 복당, 받아들여야 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홍준표 의원은 오랜동안 당을 위해 헌신한 분이다. 복당을 요구할 자격 충분하다"는 입장을 냈다. 

또한 "정권교체를 위해서는 모든 힘을 하나로 모아야 한다. 홍준표의 복당, 윤석열의 입당, 안철수의 합당 저는 모두 지지한다"고 피력했다.

홍준표 의원의 복당을 두고 일부 초선 의원들을 중심으로 반발 기류가 흐르는 데 대해 원 지사는 "초선 의원들의 우려를 잘 알고 있다. 초선 의원들의 용기 있는 목소리를 당이 귀담아 들어야 한다"고 운을 뗐다.

그러면서 원 지사는 "제가 초선 때 당의 변화와 개혁을 주장할 때 당의 중진들께서 힘을 실어줬으면 하는 아쉬움이 늘 있었다. 제가 초선이나 원외 젊은 정치인의 주장에 귀를 기울이는 이유도 그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원 지사는 "홍준표 의원의 복당을 반대하는 분들의 이유도 충분히 이해하지만 홍 의원은 당에서 존중받을 자격 있는 분이다. 홍준표 의원은 저와 당의 승리의 기쁨과 패배의 아픔을 함께 맛본 분이다. 당연히 돌아와야 한다"고 거듭 지지 의사를 밝혔다. 

이어 원 지사는 "홍 의원이 돌아와 흔들릴 당이라면 집권을 포기해야 한다. 너무 걱정 안해도 된다. 지금은 문재인 정권을 끝내기 위해 모두가 손을 잡을 때이다. 더 큰 국민의힘, 더 큰 보수의 기반하에 중도확장으로 나아가자"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