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제2공항은 신중히 결단 내려야"
이재명 "제2공항은 신중히 결단 내려야"
  • 김명현 기자
  • 승인 2021.09.27 14:58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더불어민주당의 이재명 대선경선 후보가 27일 제주상공회의소에서 제주공약 발표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Newsjeju
▲ 더불어민주당의 이재명 대선경선 후보가 27일 제주상공회의소에서 제주공약 발표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Newsjeju

더불어민주당의 이재명 대선경선 후보는 27일 제주 제2공항 문제에 대해 "도민의견을 더 듣고 매우 신중히 검토하겠다"면서 섣불리 결정을 내리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재명 후보는 이날 제주로 내려와 가진 기자회견장에서 제2공항 문제를 어떻게 접근하려느냐는 기자단의 질문에 이 같이 답했다.

이 후보는 "모든 국가의 성장은 국민을 고려해야 한다. 내가 결정할테니 따라오라는 건 민주주의가 아니"라면서 무엇보다도 제주도민들의 의견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 후보는 "현 국민들의 수준은 어떤 국내 정치인 집단보다 높다고 본다. K-방역만 봐도 그렇다"며 "제2공항 문제 역시 제주도민들의 의사가 철저히 반영돼야 한다. 그렇기에 도민의견이 충분히 반영된 결과를 이끌어내기 위해선 더 많이 토론하는 과정을 거쳐야만 한다"고 말했다.

이에 기자단에선 "이미 도민여론조사를 통해 표면화 된 게 있다"면서 보다 더 구체적인 방향성을 묻는 질문이 나왔다. 이에 이 후보는 "현 단계에선 약간 반대가 더 많은 것으로 안다"며 "행정절차가 남아 있기 때문에 즉시 최종 결정을 내리기 보다는 신중하게 검토하는 게 중요하다"고 부연했다.

그러면서 이 후보는 "충분히 논의가 성숙되지 않고 결정을 내려선 안 된다"며 "전 신중한 사람이고, 섣불리 결정을 내리진 않겠다"고 밝혔다.

제주 제2공항 건설을 반대하는 시민사회단체가 27일 제주로 내려온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경선 후보에게 2공항 백지화를 촉구하는 의견서를 전달하고 있다.
▲ 제주 제2공항 건설을 반대하는 시민사회단체가 27일 제주로 내려온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경선 후보에게 2공항 백지화를 촉구하는 의견서를 전달하고 있다.

한편, 기자회견에 앞서 제2공항 건설을 반대하는 시민사회단체인 '제주제2공항 백지화 전국행동'과 '제주제2공항 강행저지 비상도민회'는 이재명 후보에게 제2공항 건설계획 백지화 의견서를 전달했다.

또한 두 단체는 "전략환경영향평가서 반려 사유 보완가능성 검토 연구 용역 역시 중단돼야 함을 전달했다"며 "이재명 후보가 제2공항으로 인한 도민사회의 오랜 갈등에 종지부를 찍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두 단체는 이날 제주를 방문하는 추미애 후보에게도 의견서를 전달할 예정이며, 제2공항을 건설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던 박용진 후보에겐 강한 유감을 표명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재명아 공항이 제주도민꺼냐? 2021-09-29 04:52:08 IP 14.36
재명아 공항이 제주도민꺼냐? 모근 공항과 철로,항만등 소위 국책사업들은 모든 국민과 국가경제를 위한 거라 하는데 제주 제2공항만 제주도민꺼야 하냐?
그러니 경제는 모르고 특히 글로벌 감각도 모르고 표만 아는 민주당정치꾼들이라 하는 것이다.
제2공항 왜 처음에는 89%찬성하고 여야만장일치통과하고 하더니 성산으로 발표나니 반대하기 시작했나 이유는 알고 있냐?
국책사업가지고 장치놀음하는게 아니란다. 애꿎은 국민과 국가경제만 희생된단다. 특히 제주공항은 무엇보다 가장 시급한 국민생명이 위협받고 있다.

대한민국의 보고(宝库) 제주를 어떻게 바라볼것인가? 2021-09-27 15:42:41 IP 14.36
최고 지도자가 대한민국의 보고(宝库) 제주를 어떻게 바라보느냐이다.
그저 대한민국의 가장 큰섬 국민들의 관광휴양도시로만 바라볼것인가 아니면 한중일 중심의 지정학적 장점과 4계절 천혜의 관광자원을 활용한 관광과 쇼핑,컨벤션이 함께하는 글로벌 도시 제주로 육성할 것인가?
글로벌 도시 제주는 대한민국의 안정적 지속가능한 경제성장모델이 될 뿐만 아니라 대한민국이란 국가브랜드 이미지를 크게 개선시킬 수도 있을텐데...
또 국가안보에까지 숨은 기여를 할 수 있고...

언제쯤 그런 경제적 감각과 글로벌 감각을 두루 갖춘 국가지도자를 만날까...?ㅜ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