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해양물류 운송비 지원, 적극 검토"
이재명 "해양물류 운송비 지원, 적극 검토"
  • 김명현 기자
  • 승인 2021.09.27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만을 위한 대선 공약 5가지 제시 "평균 공약 이행률 95% 넘어" 자신
제주4.3, 탄소중립, 청정환경, 자치분권, 농어업 경쟁력 확보와 제주항 격상
▲ 더불어민주당의 이재명 대선경선 후보가 27일 제주로 내려와 제주지역 대선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Newsjeju
▲ 더불어민주당의 이재명 대선경선 후보가 27일 제주로 내려와 제주지역 대선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Newsjeju

더불어민주당의 이재명 대선경선 후보는 27일 자신이 내건 공약의 평균 이행률이 95%가 넘는다면서 제주를 자치분권의 선도모델로 만들겠다고 공언했다.

이재명 후보는 이날 제주로 내려와 오전 11시 40분 제주상공회의소에서 기자회견을 마련해 제주만을 위한 공약으로 5가지 약속을 내걸었다. 이 후보가 내건 5가지 공약은 ▲제주4.3의 완전한 해결 ▲탄소중립 선도지역 지정 ▲청정환경의 섬 구현 ▲자치분권 완성 ▲농수축산업 경쟁력 제고 및 제주항을 해양문화의 거점으로 조성 등이다.

우선 이 후보는 제주4.3의 완전한 해결을 위해 국가지원을 대폭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행방불명인의 유해발굴과 명예회복은 물론 국가폭력에 의한 사안은 공소시효를 없애겠다고 공언했다.

이어 제주를 탄소중립 선도지역으로 만들기 위해 화석발전을 없애고 태양광과 풍력 등 재생에너지로 100% 전환해내겠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분산에너지특구 지정을 추진하고, 송배전망 인프라를 구축하는 에너지 고속도로를 제주에 가장 먼저 정착시키겠다고 약속했다.

또한 도민들이 재생에너지 사업에 참여토록 해 신재생에너지 발전으로 인한 이익을 '연금' 형태로 소득을 보전하겠다는 비전도 제시했다.

▲ 더불어민주당의 이재명 대선경선 후보가 27일 제주로 내려와 제주지역 대선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Newsjeju
▲ 더불어민주당의 이재명 대선경선 후보가 27일 제주로 내려와 제주지역 대선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Newsjeju

청정환경의 섬을 위해선 환경자원총량제와 환경보전기여금 도입을 적극 검토하겠다고도 했다. 특히 환경보전기여금에 대해선 "1인당 1만 원 정도를 입도세 명목으로 거둬들여 세입의 일부를 신재생에너지 사업으로 사용하고, 나머지를 도민들에게 지원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청사진도 내보였다.

이에 대해 기자단에선 "헌법상 거주이전의 자유에 반한다는 지적과 함께 정부 부처에서 반발하고 있다"고 지적하자, 이 후보는 "헌법과 전혀 관계가 없다"며 "이건 의지의 문제"라고 일축하면서 추진 의지를 강하게 내비쳤다.

이와 함께 네 번째로 제시한 자치분권 완성을 위해선 중앙정부와 지방정부 간 협력모델을 재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제주특별법 개정으로 자치입법과 자치재정 권한을 추가로 이양하고, 국세와 지방세 비율이 6대 4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도 덧붙였다.

마지막 이 후보는 제주의 농수축산업 경쟁력을 높이고 제주항을 해양문화의 거점으로 만들기 위해 공동물류센터 확충 등 운송 체계를 대폭 개선하고 해양물류 운송비 지원도 적극 검토하겠다고 공언했다. 이어 국가 차원에서 제주항만 인프라 확충 방안을 마련하고 친환경적으로 추진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후보는 "평균 공약이행률이 95%가 넘는다. 지키지 못할 약속은 하지 않았다"며 "평화와 인권을 실현하고 탄소중립과 청정환경의 중심으로 자치분권이 선도모델이 되는 제주, 이재명이 하겠다"고 약속했다.

▲ 더불어민주당의 이재명 대선경선 후보가 27일 제주로 내려와 제주지역 대선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Newsjeju
▲ 더불어민주당의 이재명 대선경선 후보가 27일 제주로 내려와 제주지역 대선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Newsjeju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