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을 요리하다
여행을 요리하다
  • 뉴스제주
  • 승인 2021.10.13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jeju
▲ ©Newsjeju

 

서귀포시청 관광진흥과 김 조 영

코로나19로 인하여 수학여행이 감소하고, 안전관광에 대한 욕구가 증가하고 있다. 이에 서귀포시는 단순 단체관광에서 벗어난 코로나 시대의 관광 트렌드에 맞는 정책을 개발하기 위하여 교사, 학부모,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국민정책디자인단을 구성하였다.
국민정책디자인이란 정책의 수요자인 국민과 공급자인 공무원, 서비스디자이너가 함께 정책과정 전반에 참여해 서비스디자인 기법을 활용하여 공공 서비스를 개발․개선해 나가는 국민 참여형 정책모델을 말한다.
서귀포시 국민정책디자인단은 지난 5월부터 총 10차례의 회의를 거치며 국민들의 요구를 파악하고, 심층 인터뷰 등을 통해 진짜 문제를 정의하고, 정책 수요자의 입장에서 다양한 아이디어를 공유하였다.
여러 가지 참신한 아이디어 중 실현 가능한 아이디어의 샘플을 제작하고 직접 테스트해 보며 ‘트래블셰프’라는 서비스가 탄생하였다. 트래블셰프 서비스는 서귀포시의 제라진 안심식당, 모범음식점, 우수관광사업체 등 안전관광 정보를 통합적으로 ‘레시피북'에 담고, 관광지와 소요시간 등이 카드로 제공되어 보드게임처럼 학생들이 직접 수학여행 코스를 구성해 볼 수 있도록 하는 것이다.
학생들이 직접 셰프가 되어 레시피북을 활용하여 수학여행 코스를 만든다면, 교육적 효과뿐만 아니라 만족도 또한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더불어 이는 수학여행 외 자녀를 동반한 관광객들도 활용할 수 있을 것이다.
트래블셰프 레시피북은 올해 시범적으로 제작되어 수요자들의 반응을 파악하고 보완되어 2022년부터 본격 배포될 예정이다. 국민들이 직접 개발한 트레블셰프 서비스, 이제 여행을 직접 요리하는 나만의 레시피를 만들어보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