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온라인플랫폼으로 청소년 국제교류 실시
서귀포시, 온라인플랫폼으로 청소년 국제교류 실시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1.11.08 1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가시마시·기노카와시 중학생들과 온라인 교류 실시
▲ 서귀포시는 지난 6일 관내 4개 중학교 9명을 대상으로 자매도시 일본 가시마시 청소년들과 온라인플랫폼을 이용한 문화교류 종료식을 가졌다. ©Newsjeju
▲ 서귀포시는 지난 6일 관내 4개 중학교 9명을 대상으로 자매도시 일본 가시마시 청소년들과 온라인플랫폼을 이용한 문화교류 종료식을 가졌다. ©Newsjeju

서귀포시(시장 김태엽)는 지난 6일 관내 4개 중학교 9명을 대상으로 자매도시 일본 가시마시 청소년들과 온라인플랫폼을 이용한 문화교류 종료식을 가졌다.

참가학생들은 지난 9월과 10월 2주간에 걸쳐 한일 문화소개, 자기고장 알리기, 학교생활소개, 각 나라의 자긍심, 관심사 등 다양한 주제를 갖고 라인 채팅앱을 통한 1대1교류를 진행해 왔다.

이날 종료식에서는 양 시 학생들이 전원 화상회의앱(ZOOM)을 통해 서로의 얼굴을 보며 교류에 대한 소감과 짝꿍에게 전하고 싶은 메시지를 상대 언어인 한국어와 일본어로 발표, 특히 사전에 국제우편으로 짝꿍에게 보낸 편지를 서로가 읽어보기도 했다.

일본 오노중 다카기 유노(3학년) 학생은 “언어와 문화가 다르지만 통역기를 이용해서 채팅하며 서로 알아가서 기뻤고, 한국이 더 좋아졌다. 앞으로도 한국을 더 알고 싶고, 한국을 사랑하게 되었다”며 한국어로 또박또박 소감을 발표하기도 했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중단됐던 일본자매도시와의 청소년 교류를 온라인으로 재개, 양 도시의 청소년들이 상호 문화와 지역을 이해하고 존중하는 마음, 또래의 관심사에 대한 의견교환과 소통의 장을 마련해 글로벌 우정을 쌓아가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방식의 교류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청소년들이 글로벌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귀포시는 8일부터 일본 기노카와시와 10일간의 청소년 온라인교류를 실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