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최대 국제 아트페어 '2021 아트제주' 개막
제주 최대 국제 아트페어 '2021 아트제주' 개막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1.11.08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종 글래드 제주에서 오는 25일 VIP 프리뷰, 오는 26일~28일 일반 오픈
해외 유명 작가, 국내 블루칩 작가, 신진 작가 등 1000여 점 선보여

제주 최대 국제 아트페어  ‘2021 아트제주(Art Jeju)’가 오는 26일부터 28일까지 제주시 연동 메종 글래드 제주에서 개최된다.

올해 처음으로 VIP 프리뷰를 도입해 오는 25일부터 사전 개막하며 일반 관람 기간은 오는 26일부터 28일이다.

올해는 국내 유수 화랑인 가나아트, 원앤제이 갤러리가 처음 참가하며, 피비 갤러리, 비트리 갤러리, 토포 하우스, 와우 갤러리 등 주요 화랑들이 처음으로 제주를 찾는다.

제주지역 신생 갤러리인 이룸 갤러리, 갤러리 ED, 월정아트센터와 아트웍스파리서울 갤러리, 갤러리 데이지, 브루지에 히가이 갤러리, 더 라라 갤러리, 갤러리 전, 쇼움 갤러리, 갤러리 자작나무 등 총 30여개 화랑이 참가한다.

올해 행사에는 쿠사마 야요이, 무라카미 타카시, 요시토모 나라, 뱅크시, 시오타 치하루, 하비에르 카에야, 요셉 보이스, 라이언 갠더, 알렉스 카츠 등 해외 유명 작가들과 이우환, 김창열, 박서보, 백남준 등 국내 주요 블루칩 작가와 변시지, 이왈종, 이동기, 하태임, 이창효 등 유명 작가들의 작품을 포함한 총 1000여 점을 볼 수 있다.

특별전이 마련되는 로비에는 박윤경 작가의 제주어를 모티브로 제작한 장소 특정적(site-specific) 설치 작품을 최초로 공개하며, 16층 홀에는 박형근, 박근주, 전은숙, 조기섭, 허문희, 홍시야 작가가 제주의 아이덴티티를 새로운 시각으로 강하게 표출시키는 회화, 사진, 드로잉 약 40여 점을 선보인다.

첫날인 25일 VIP 프리뷰 날에는 ‘가파도 아티스트 인 레지던스'의 입주 작가 김연수, 박상영, 유비호, 한스 터색, 줄리아 로메티의 아티스트 토크가 마련된다.

26일에는 신문선 전 축구해설위원이 컬렉터이자 갤러리 관장으로써의 삶을 소개하는 토크가 준비된다. 이와 더불어 ‘오름 화가' 김성오 작가와 함께 제주 오름의 진면목을 느낄 수 있는 특별한 아트 투어도 26일 진행된다.

‘2021 아트제주' 기간에 맞춰 열리는 제주 예술 주간 ‘아트 제주 위크(Art Jeju Week)’에는 아라리오 뮤지엄, 아르떼 뮤지엄 제주, 포도 뮤지엄, 해녀박물관, 갤러리2 중선농원, 문화공간 양, 예술공간 이아, 산지천 갤러리가 올해 처음 참여하며, 제주도립미술관, 제주현대미술관, 제주도립김창열미술관, 이중섭미술관, 본태박물관, 왈종미술관, 넥슨 컴퓨터박물관 등 제주 지역 주요 미술관과 갤러리가 대거 참여해 입장권 할인 등의 혜택을 나눈다.

오는 19일부터는 아트제주 공식 홈페이지 내 온라인 뷰잉룸을 통해 참가 갤러리별 출품작을 미리 둘러볼 수 있다.

▲ '2021 아트제주' 포스터. ©Newsjeju
▲ '2021 아트제주' 포스터. ©Newsjeju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