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서 요소수 절도 혐의, 40대 입건
제주서 요소수 절도 혐의, 40대 입건
  • 이감사 기자
  • 승인 2021.11.09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서부경찰서 전경
제주서부경찰서 전경

전국에서 요소수 품귀 현상이 일어나고 있는 가운데 제주지역에서 절도 사건이 발생했다. 

9일 제주서부경찰서는 '절도' 혐의로 A씨(40대. 남)를 입건해 조사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일 제주시 노형동 소재 창고에서 10ℓ짜리 요소수 30통을 가져간 혐의를 받고 있다. 

해당 창고는 화물차 운전기사인 B씨의 건물로, 피해자는 요소수 분실을 경찰에 알렸다.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주변 CCTV 분석 등을 통해 A씨를 특정했다. A씨는 타지역으로 이동한 상태로 경찰은 출석을 요청했고, 지난 8일 제주에 내려온 뒤 조사를 받았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피해자 B씨 창고와 자신이 가려던 창고가 인근에 있어 착오가 생긴 것"이라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요소수의 행방과 사전 범행 계획 여부 등을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