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체류자 도주 도운 30대 중국인
불법체류자 도주 도운 30대 중국인
  • 이감사 기자
  • 승인 2021.12.21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 번영로서 불체자 5명 태우고 주행 중 접촉사고
출동 경찰관 밀치면서 도주 도와준 중국인 여성 입건
제주동부경찰서.
제주동부경찰서.

제주에서 불법체류자를 태우고 주행 중 교통사고가 나자 잡히지 않기 위해 출동 경찰관의 업무를 방해한 중국인이 붙잡혔다. 경찰은 도주한 불법체류자를 쫓고 있다. 

21일 제주동부경찰서는 '공무집행방해' 혐의 등으로 중국인 A씨(30대. 여)를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9일 오후 6시50분쯤 제주시 번영로 인근에서 불법체류자 5명을 태우고 가다가 추돌사고를 냈다. 

사고 수습을 위해 경찰이 현장 출동하자 A씨는 경찰관을 밀치는 행위 등으로 불체자들의 도주를 도왔다. 

당시 경찰은 5명의 불체자 중 1명을 붙잡아 제주출입국외국인청에 인계하고, 나머지 4명의 행방을 파악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