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대박물관, 특별전시 '제주의 마을 장전리' 개최
제주대박물관, 특별전시 '제주의 마을 장전리' 개최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2.01.05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대학교박물관(관장 오상학)은 국립대학육성사업으로 제32회 특별전시 ‘제주의 마을 장전리’를 오는 31일 까지 박물관 기획전시실에서 개최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에선 장전리마을회와 주민들이 소장하고 있는 다수의 고문서와 생활유물, 농기구와 목축도구 등을 선보이고 있으며 제주문화원과 장전리마을회가 후원하고 있다.

전시회는 △ 제주의 마을 ‘장전리’ △옛 문헌 속 ‘장전’ △사진으로 보는 장전리 사람들 △문서에 담긴 장전리 사람들의 삶 △쇠 키우고 밭일 허멍 살앗수다 △그 땐 다덜 영 살앗수다로 구성됐다.

▲ 제주대박물관, 특별전시 ‘제주의 마을 장전리’ 개최. ©Newsjeju
▲ 제주대박물관, 특별전시 ‘제주의 마을 장전리’ 개최. ©Newsjeju

전시 자료는 장전리가 확인되는 고지도와 문헌자료, 호적중초와 말방앗계, 마을공동수도, 공동목장 관련 다양한 문서와 함께 옛 생활도구와 농기구, 옛 사진 등 100여 점이다. 

한편, 박물관은 지난 3일 송석언 제주대총장과 김순이 제주문화원장, 장전리 주민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축하기념 행사를 가졌다.

오상학 박물관장은 "급변하는 시대 속에 변화하는 제주 마을의 공동체적 삶의 모습과 옛 생활모습을 기록하고 사라지는 역사자료를 수집하고 보존하는 것은 매우 중요한 일"이라며 "이번 전시회는 대학박물관 제주 마을과의 소통과 협력으로 상호 발전해 나가는 신선한 계기가 됐다"고 전했다.

▲ 제주대박물관, 특별전시 ‘제주의 마을 장전리’ 개최 포스터. ©Newsjeju
▲ 제주대박물관, 특별전시 ‘제주의 마을 장전리’ 개최 포스터. ©Newsjeju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