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아트센터, 제5회 제주국제실내악페스티벌 개최
제주아트센터, 제5회 제주국제실내악페스티벌 개최
  • 김명현 기자
  • 승인 2022.01.07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아트센터(소장 김영기)는 오는 20일부터 23일까지 도내·외 정상의 클래식 음악가들이 대거 출연하는 제5회 제주국제실내악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올해로 5회째인 제주국제실내악페스티벌은 제주대학교와 제주도 내 음악인들이 2018년부터 추진해 온 음악 축제다. 서울대학교 및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진과 전문 연주단체 등 정상의 클래식 음악인들이 참여한다.

지난해 도 문화예술진흥원에서 개최된 제4회 축제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로부터 ‘대한민국 공연예술제 부문 우수공연사업’에 선정되기도 했다.

서울대 김다미 교수와 중앙대 김덕우 교수 등 유명 클래식 연주자들이 출연하며, 오디션 프로그램인 팬텀싱어의 심사위원으로 잘 알려진 성악가 손혜수가 특별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와 함께 제주 토종 클래식 전문 앙상블 ‘데어토니카’와 ‘제이콰르텟’, 부산을 대표하는 ‘부산챔버소사이어티’, 이화여대 계명선, 한국예술종합학교 첼리스트 이강호, 호른 이석준, 서수민, 이석중 교수 등 국내 최고의 교수진이 참여한다.

제주시 관계자는 "서울 예술의전당 사장을 역임한 추계예술대 김용배 교수의 편안하면서도 개성 있는 해설에 힘입어 관객들이 실내악의 매력을 흠뻑 느끼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공연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객석은 제한적으로만 개방한다. 입장권 예매는 제주아트센터 홈페이지에서 진행된다.

▲ 제5회 제주국제실내악페스티벌 홍보 포스터. ©Newsjeju
▲ 제5회 제주국제실내악페스티벌 홍보 포스터. ©Newsjeju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