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향진, 제주시 오일장 상인회와 간담회 가져
허향진, 제주시 오일장 상인회와 간담회 가져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2.05.17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향진 후보 “혜택 사각지대 상인 없도록 힘쓸 것”
▲ 허향진 제주도지사 후보(국민의힘)는 17일 오전 제주시 민속오일장을 방문해 상인연합회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Newsjeju
▲ 허향진 제주도지사 후보(국민의힘)는 17일 오전 제주시 민속오일장을 방문해 상인연합회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Newsjeju

허향진 제주도지사 후보(국민의힘)는 17일 오전 제주시 민속오일장을 방문해 상인연합회(회장 김영철)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오일장 시설 및 환경 개선과 상인들의 불편을 없애는데 힘 쓰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상인들은 “어렵게 장사를 하는 생계형 미등록 상인들이 많다”며 “특히 연로하신 상인들이 까다로운 등록 조건들로 인해 등록을 하지 못하고 혜택 대상에서 제외되고 있다”고 토로했다.

또한 상인들은 “오일장 인근 공항 근처에 대형 장례식장이 허가가 났는데 지금도 복잡한 교통 흐름속에서 교통마비 상황이 오지 않을까 걱정된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상인들은 탐나는전 활성화, 주차공간 확보 등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이에 허향진 후보는 “오일시장은 제주의 경제를 이끌어나가는 최일선 현장이자 서민들의 애환이 서려 있는 곳”이라며 “비등록 상인들의 구제방안을 철저히 조사해 혜택 사각지대에 놓인 상인들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고 근처 오일장 주변 장례식장으로 인한 상인들의 피해를 최소화 하기 위해 타당성 검토를 시행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허 후보는 “그동안 코로나로 인해 상인들의 고충이 많았다”며 “위기 극복과 오일시장 상인들의 권익 보호와 오일시장 환경개선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