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영훈, 국힘 김영진 도당위원장 '고발' 맞수
오영훈, 국힘 김영진 도당위원장 '고발' 맞수
  • 김명현 기자
  • 승인 2022.05.23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영훈 제주도지사 후보(더불어민주당).
▲ 오영훈 제주도지사 후보(더불어민주당).

오영훈 제주도지사 후보(더불어민주당)가 국민의힘 김영진 제주도당위원장을 허위사실 유포와 후보자 비방 혐의 등으로 고발 조치하겠다며 강경 대응에 나섰다.

김영진 도당위원장은 23일 오전 오영훈 후보 측의 보좌진이 성 비위 행위를 저질렀다는 제보를 받았다며 이에 대한 해명을 요구한 바 있다.

이에 오영훈 후보 캠프 측은 이날 오후 입장문을 내고 "실체도 확인하지 않은 한 개인의 일방적 주장을 갖고 네거티브에 나선 건, 공당 대표로서 해선 안 될 행위"라면서 "도민 유권자를 심히 우롱하고 기만하는 처사"라고 비판했다.

오 후보 캠프는 "특히 집권여당의 제주지역 책임자가 공식적으로 언론에 마타도어를 선언한 부분은 언론을 무시하고, 알 권리를 빙자한 범법 행위와 다를 바 없다"면서 "그간 캠프에선 상대방의 네거티브 공세에도 공명선거를 위해 무대응으로 일관해 왔으나, 공당 대표까지 나서 도민 유권자를 우롱했다는 점에서 법적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명시했다.

이에 오 후보 캠프는 오늘 중으로 김영진 위원장을 허위사실 유포와 후보자 비방 혐의 등으로 고발 조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