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영훈 "바다자치 실현, 제주 해양주권 확보"
오영훈 "바다자치 실현, 제주 해양주권 확보"
  • 이감사 기자
  • 승인 2022.05.25 1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제주도지사 후보
25일 한림수협·한림 항운노조·(주)한라산 등 방문…서부지역 표심 공략
"노후화된 시설 개선 및 근로자 권익신장 노력" 등 약속
▲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제주도지사 후보 ©Newsjeju
▲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제주도지사 후보 ©Newsjeju

오영훈(55. 남) 더불어민주당 제주도지사 후보가 제주시 한림읍을 찾아 선거운동에 나섰다. 

25일 오영훈 후보는 보도자료를 통해 이날 첫 선거운동 시작을 한림에서 시작했다고 밝혔다.

새벽 5시 30분 한림수협 위판장을 찾은 오영훈 후보는 "바다자치를 실현해 제주도의 해양 주권을 확보해 나가겠다"며 "제주특별법 개정으로 바다자치를 위한 법적 근거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한림수협 위판장 건물이 노후화 돼 사고 위험이 높다는 얘기를 듣고 있다"면서 "수산 어업인들의 안전을 위해 노후화된 위판장에 대한 개선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언급했다. 

또 "위판장 작업반원들이 불분명한 고용관계로 인해 코로나 피해 지원 대상에서 제외되고, 고용보험 등 제도적인 지원을 받지 못하고 있다"며 "우리 사회에 꼭 필요한 업무를 수행하는 분들의 권익 신장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오 후보는 한림체육관에서 운동중인 배드민턴 동호인들을 만나 복합문화체육관 건립, 체육시설 이용료 인하 등을 약속했다.

오 후보는 항운노동조합 한림지부, ㈜한라산 임직원들과 간담회를 열고 '노동환경 개선'과 '토종기업 활성화 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며 서부지역 표심을 공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