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우남, 김한규 '사퇴설' 발언에 '고발' 경고
김우남, 김한규 '사퇴설' 발언에 '고발' 경고
  • 김명현 기자
  • 승인 2022.05.25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우남 국회의원 후보(무소속)가 더불어민주당의 김한규 후보를 허위사실 공표 등의 혐의로 고발하겠다고 경고했다. ©Newsjeju
▲ 김우남 국회의원 후보(무소속)가 더불어민주당의 김한규 후보를 허위사실 공표 등의 혐의로 고발하겠다고 경고했다. ©Newsjeju

김우남 국회의원 후보(무소속)가 25일 김한규 후보(더불어민주당)를 허위사실 공표 및 후보자 비방죄 혐의로 고발하겠다고 경고했다.

김한규 후보는 지난 24일 선거관리위원회 주최로 열린 토론회에서 "김우남 후보가 조만간 사퇴한다는 방안을 고민하고 있다는 소문이 언론에서 나오고 있다"고 말한 바 있다.

이 발언이 논란이 되자, 김 후보는 뒤이어 "언론사를 통해 기사로 나온 건 아니고, 언론 종사자들 사이에서 나온 얘기를 제게 확인을 요청해 온 것"이라며 "언론에서 단일화 계획이 있냐고 묻길래 전혀 그런 논의가 없는데, 왜 그런 질문이 나온건지 궁금해서 여쭤 본 말에 나온 말"이라고 해명에 나섰다.

이에 김우남 후보는 25일 성명을 내고 "당선 무효에 해당되는 범죄적 발언"이라며 "이곳 저곳 떠돌이 정치를 하면서 권모술수 등 일찌감치 못된 구태정치부터 배운 것이 아닌가 심히 우려스럽지 않을 수 없다"고 비판했다.

김 후보는 "김한규 후보를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법적 조치를 통해 책임을 묻겠다"며 "정치적 자질 부족과 후보로서의 자격이 미숙한 김한규 후보에 대한 유권자의 엄정한 심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