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의 결혼문화 담긴 '가문잔치' 도록 배부
제주의 결혼문화 담긴 '가문잔치' 도록 배부
  • 김명현 기자
  • 승인 2022.06.16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부터 150부 선착순 배부

제주특별자치도 민속자연사박물관(관장 노정래)은 지난 5월부터 전시하고 있는 148회 기획전인 '가문잔치' 특별전의 도록을 제작해 배부한다.

이번에 제작한 '가문잔치' 도록에는 말과 가마를 타고 치른 전통결혼식부터 70~80년대에 정착한 현대식 결혼식까지 다양한 장면이 수록돼 있다. 이를 통해 제주 결혼문화의 변화상을 한 번에 살펴볼 수 있으며, 제주 결혼풍속의 변천에 대한 논고도 함께 수록됐다.

박물관은 오는 20일부터 24일까지 5일간 도록을 수령하기 원하는 도민들에게 선착순으로 150부를 배부할 계획이다.

'가문잔치' 특별전은 다른 지역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제주만의 독특한 결혼문화를 소개해 관람객들에게 향수와 호기심을 불러일으키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노정래 관장은 "전시를 후원해 준 제주문화원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민속과 자연의 보고인 제주의 다양한 모습을 널리 알리기 위해 많은 분야에서 협업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