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립 서귀포관악단, 7월 토요 힐링 콘서트 개최
도립 서귀포관악단, 7월 토요 힐링 콘서트 개최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2.06.29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전 예약 오는 6월 30일, 인터넷 예약(서귀포시 E-Ticket)
▲ 제주특별자치도립 서귀포관악단. ©Newsjeju
▲ 제주특별자치도립 서귀포관악단. ©Newsjeju

서귀포시(시장 김태엽)는 오는 7월 16일 서귀포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제주특별자치도립 서귀포관악단 토요 힐링 콘서트를 개최한다.

3, 4, 5월에 이어 올해 네 번째로 진행되는 2022년 토요 힐링 콘서트는 서귀포관악단의 대표 기획공연으로 모든 시민이 클래식을 쉽게 즐길 수 있도록 전석 무료 공연으로 진행한다. 

이번 공연은 앙상블 구성이 아닌 전 단원이 오케스트라로 공연에 참여하며 대극장에서 진행된다. 

지휘는 서귀포관악단 트레이너 김동원이 진행한다. 

첫 번째 곡은 자크 오펜바흐의 오페라 <천국과 지옥> 중 서곡을 연주한다. 두 번째 곡은 자폐성 장애를 지닌 김유환 피아니스트가 모차르트의 “피아노 협주곡 제21번 2악장”을 연주한다. 

이번 연주를 통해 통해 오케스트라와 함께하는 조화로운 선율을 선보이고 누구나 음악으로 힐링을 선물할 수 있다는 메시지를 관객들에게 전달할 것이다. 

세 번째 곡은 서귀포관악단 오보에 수석 단원 홍윤정이 하이든의 “오보에 협주곡 다장조 1악장”을 연주한다. 이어 서귀포관악단 타악기 차석 단원 김성희가 파블로 사라사테의 “치고이너바이젠”을 연주하며, 관악의 대가 알프레드 리드의 “왕의 길”을 마지막으로 공연을 마무리한다. 

사전 예약은 오는 6월 30일 오전 10시부터 인터넷 예약(서귀포시 E-Ticket)을 통해 1인 4매까지 가능하며, 8세 이상부터 관람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