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재활용도움센터 확충사업 추진 박차
제주시, 재활용도움센터 확충사업 추진 박차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2.06.30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양동 재활용도움센터 오는 7월 1일 부터 운영

제주시는 시민들의 생활폐기물 배출 편의 증진을 위해 재활용도움센터 확충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올해에는 총 36억 원을 투입해 총 18개소의 재활용도움센터(자체발주 15, 주차복층화시설 내 3) 설치를 추진 중이다.

제주시는 오는 8월까지 재활용도움센터 4개소 설치, 9월 말 이후 13개소 운영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 삼양일동 재활용도움센터. ©Newsjeju
▲ 삼양일동 재활용도움센터. ©Newsjeju

2022년 첫 번째로 준공되는 삼양동 재활용도움센터(선사로 8길 25)는 삼양해수욕장 개장에 맞춰 7월 1일부터 운영을 시작한다.

삼양재활용도움센터 설치로 여름 휴가철을 맞이해 해수욕장을 찾는 피서객들에게 생활폐기물 배출 편의를 제공하고, 요일별 배출에 따른 주민 불편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2023년도 각 읍면동 재활용도움센터 설치 의향을 조사한 결과 총 25개소가 신설을 희망했으며, 향후 추가 신청도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제주시는 앞으로 신청된 장소의 입지 조건 등을 검토해 최종 설치 여부를 확정할 예정이다.

또한 7월 1일부터는 동 지역 재활용도움센터 35곳에서 분리 배출된 재활용품을 민간 재활용 업체에 직접 매각 처리해 행정의 효율성을 높여 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