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여름철 렌터카 요금 특별 지도점검 예고
제주, 여름철 렌터카 요금 특별 지도점검 예고
  • 김명현 기자
  • 승인 2022.07.01 1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렌터카 서비스 개선과 이용자 편의를 위해 도내 렌터카 업체에 대한 대여요금과 사업 운영 실태 등을 지도·점검한다고 1일 밝혔다.

제주도정은 오는 7월 11일부터 9월 30일까지 교통정책과장을 반장으로, 도내 자동차 대여사업체 113개 업체를 대상으로 ▲자동차 대여약관 ▲자동차대여사업 등록기준 ▲차량 정비 등 렌터카업계 사업 운영 실태에 대한 현장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매해 여름 성수기 때마다 렌터카 대여 요금과 관련한 민원이 자주 발생하고 있고, 렌터카 대여요금 안정화와 자동차 대여사업 운영실태를 확인하기 위해 실시된다.

제주도정은 현장점검을 통해 ▲대여약관 신고 및 준수 여부 ▲건전한 자동차 대여사업 운영을 위한 등록기준 적합 여부 ▲등록조건 이행 여부 등 관계 법령 준수 여부 ▲전반적 운영상황 및 차량 정비·점검(자동차 안전기준 및 타이어 마모상태 등) 등을 중점 확인할 예정이다. 

김재철 제주도 교통항공국장은 "이번 지도 단속으로 여름 휴가철 렌터카 이용객의 편의를 향상시키고, 고의적인 법규 위반행위에 대해선 강력한 행정처분을 실시해 건전한 사업 질서를 확립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