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돈내코계곡서 60대 익수사고로 숨져
제주 돈내코계곡서 60대 익수사고로 숨져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3.08.21 08:4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돈내코 원앙폭포. ⓒ제주관광공사.
▲돈내코 원앙폭포. 제주관광공사 제공.

제주 돈내코계곡에서 물놀이하던 60대가 물에 빠져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21일 제주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후 3시 43분 경 서귀포시 돈내코계곡 원앙폭포에서 A씨(60대. 여)의 익수사고 신고가 접수됐다. 

당시 A씨는 심정지 상태로 현장에 있던 안전요원에게 구조돼 응급처치를 받으며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결국 숨졌다.

경찰은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램지 2023-08-21 10:18:51 IP 106.101
잘못된 정보예요. 익수사고가 아니라 수온이 너무 차가워서 심장마비 오신거예요. 수온이 그렇게 찬데 경고가 전혀 없었어요. 인명구조원이 두명이나 있었고 수영도 잘하시는 분이라고 했어요. 제주시에서 노인분들 들어가지 말라고 수온에 대한 표시나 경고를 했어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