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취 운전 후 경찰 피해 수풀에 숨은 30대
만취 운전 후 경찰 피해 수풀에 숨은 30대
  • 이감사 기자
  • 승인 2023.08.25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서부경찰서 '도주치상', '음주운전' 혐의 입건
사고 지점에서 약 6km 도주 운전
경찰 피해 수풀에 숨었지만 검거
제주서부경찰서 전경
제주서부경찰서 전경

음주 운전으로 교통사고를 낸 30대가 도주 후 수풀에 숨었지만, 끝내 경찰에 덜미를 잡혔다. 

25일 제주서부경찰서는 '도주치상'과 '음주운전' 혐의로 A씨(30대. 남)를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4일 0시 30분쯤 제주시 애조로에서 신호 대기 중인 SUV차량을 들이받았다. 

피해 운전자가 경찰에 신고하자 A씨는 차를 몰고 도주했다. 사고 지점에서 약 6km 떨어진 하귀 해안도로 초입에 차를 버린 A씨는 인근 수풀에 몸을 숨겼다. 경찰 추격을 따돌리기 위해서다. 

출동한 경찰은 차량을 확인하고, 수풀 방향에 발자국이 있는 사안을 토대로 끝내 A씨를 붙잡았다. 당시 비가 내려 A씨의 행적은 고스란히 진흙 발자국으로 남아있었다. 

A씨는 만취 상태로, 면허 취소 수준의 혈중알코올농도(0.08%)를 웃돈 것으로 전해졌다.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