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현장 구급 대응훈련', 제주소방 전국 2위
'재난현장 구급 대응훈련', 제주소방 전국 2위
  • 이감사 기자
  • 승인 2023.11.30 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재난 현장 구급 대응훈련에 참여한 제주소방 /사진제공 - 제주도소방안전본부 ©Newsjeju
▲ 재난 현장 구급 대응훈련에 참여한 제주소방 /사진제공 - 제주도소방안전본부 ©Newsjeju

제주특별자치도 소방안전본부가 '2023년 재난 현장 구급 대응훈련 평가'에서 전국 19개 시·도 본부 중 2위를 차지했다.    

30일 도 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소방청이 추진하는 '재난 현장 구급 대응훈련'은 다수 사상자 발생 대형 재난을 대비하는 차원에서 이뤄졌다. 

초기 구급대에 의한 환자 중증도 분류 및 응급처치, 현장응급의료소 임무 수행 및 운영 능력 등 다수 사상자 대처 능력과 유관기관과의 협조체제 구축 및 통합 대응능력 강화를 위해 매년 실시된다. 

제주 소방안전본부와 서부소방서는 지난 11월 22일 서귀포시 안덕면 제주항공 우주박물관에서 화재 발생에 따른 건물 붕괴 등 다수 인명피해가 발생한 재난 상황을 가정한 훈련에 참여했다. 총 23개 유관기관・단체 총 100여 명이 참여한 대규모 긴급구조 종합훈련과 병행했다. 

서부소방서는 평소에도 다수 사상자 발생에 따른 현장응급의료소 운영과 관리시스템을 활용한 사상자 병원 분산 이송 등 자체 훈련을 지속적으로 거치며 미흡한 점을 보완해 나갔다. 

소방청, 재난의학회와 시·도 합동평가단은 제주를 비롯한 전국 19개 시·도 소방본부를 직접 순회하며 훈련 평가를 거쳤다. 

전국에서 두 번째로 높은 점수를 준 평가단 측은 "다수 사상자 발생 시 기관별 자원 동원 및 협력 활동 다수 사상자 이송 버스, 소방 드론 등 재난 대응 신규 장비를 효과적으로 운영하면서 최상의 팀워크를 발휘했다"고 호평했다. 

김수환 소방안전본부장은 "이번 성과는 대원들이 열심히 훈련에 매진하며 팀워크를 다져온 결과"라며 "앞으로도 반복적인 훈련으로 구급대원들의 현장 대응 능력을 지속해서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