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우수 자활기업'에 제주담다·제주희망협동조합 선정
올해 '우수 자활기업'에 제주담다·제주희망협동조합 선정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3.12.01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2023년 우수 자활기업 공모사업에서 제주지역 자활기업 ‘제주담다’는 최우수,‘제주희망협동조합’은 우수 자활기업으로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올해 우수 자활기업 공모에서는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 및 수급자 지원 ▲재정 자립도 ▲지속가능성 등을 평가한 결과, 전국에서 10개소(최우수 4개소, 우수 6개소)가 선정됐다. 

최우수 자활기업으로 선정된 ‘제주담다’는 2019년 설립해 친환경 영농·식품제조업·음식점업·국내여행업 등 다양한 영역에서 사업을 운영중인 곳이다. ·

우수 자활기업으로 선정된 ‘제주희망협동조합’은 2013년 설립해 화물운송사업에 기반한 정부양곡 배송 및 보건소 영양플러스사업을 활발히 운영중이다.

두 기업 모두 지역사회 공헌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으며, 일반 취업시장으로 진입이 어려운 취약계층 고용에 솔선수범해 취약계층의 자활·자립을 위한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 있다.

우수자활기업으로 선정되면 우수자활기업 인증서가 수여되고, 공공기관 쇼핑몰 입점, 보건복지부 위탁사업 수행자 선정 시 우선권 부여 및 자활 명장 추천 등의 자격이 부여된다.

자활기업은 지역자활센터 자활근로사업을 통해 습득된 기술을 바탕으로 2인 이상의 수급자 및 저소득층 주민들이 조합이나 공동사업자 형태로 운영된다.

한편, 제주시는 자활기업 중 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근로자를 고용하고 있는 기업에 한시적 인건비를 지원(최대 5년)하고 있으며, 사무실 임대료 지원 및 일반 금융기관으로부터 대여받은 사업자금 이자 지원 등을 통해 기업의 안정적인 경영활동을 도모하고 있다.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