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TA 재협상 논의 때 감귤계절관세'12월~5월'요구
FTA 재협상 논의 때 감귤계절관세'12월~5월'요구
  • 강삼 기자
  • 승인 2007.06.01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와 농축산대책위 외교통상부 농림부 FTA체결위등에 저율관세할당 농축액 세이프가드 적용등도
제주특별자치도와 한미FTA농축산특별위원회(위원장 강지용)는 1일 논의 되고 있는 한미FTA 재협상과 관련 외교통상부와 농림부, 한미FTA체결위원회등에 '계절관세 적용시기와 농축액관세 철폐기간, 저율관세할당폐지, 농산물세이프가드적용등을 재협상 해 주도록 요구했다.

이날 제주도와 대책위원회는 제주도의 경우 농업인 85%가 감귤을 재배하고 농산물 조수입 53%가 감귤이라는 사실을 들어 이같이 요구했다.

특히 노지감귤이 생산되지 않는 9월과 10월을 포함, 계절관시기간을 12월에서 5월까지로 조정해 주도록 요구하는 한편 3월에서 8월까지로 돼 있는 비계절관세시기를 6월에서 11월로, 또한 관세 30%, 7년 철폐를 관세 50% 20년 연차감축으로 재혐상 해 줄것을 요구했다.

이외애 저율관세할당(TRQ)량 폐지, 오렌지 농축액 관세 15년 연차 감축, 오렌지등 감귤류 농산물세이프가드 적용등을 요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