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기안전공사 혼디어울령 봉사단
전기안전봉사 및 올레길 환경정비
한국전기안전공사 혼디어울령 봉사단
전기안전봉사 및 올레길 환경정비
  • 고기봉 시민기자
  • 승인 2011.06.18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기자 소식] 함께 하는 세상!
▲ 60여명이 8년째 봉사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국전기안전공사 제주지역본부(본부장 정찬호)의 혼디어울령 봉사단(회장 강태영)은 18일 서귀포시 성산읍 오조리(리장 김관협)을 방문하여 사회공헌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전기안전공사 직원들이 농촌 마을 찾아 올레길 환경정비 및 누전차단기 교체 등 무료봉사활동에 나서고 있어 주민들로부터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

▲ 올레길 2코스에서 환경정비

이번 봉사활동은 혼디어울령 봉사단 3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취약계층 가정을 방문하여 전기 안전점검과 노후배선 교체, 누전 차단기 개폐기 및 조명등기구 등 불량 전기기구를 교체하고 올레길 2코스 식산봉 주변에서 환경정비 자원봉사활동을 실시하였다.

주민 강모씨(70)는 전기기구가 한번 고장 나면 마땅히 손봐 줄 사람이 없었다며, 먼 곳까지 찾아와 무료로 점거까지 해주니 너무 고맙다고 밝혔다.

▲ 화장실 전기배선 및 누전 차단기 설치

봉사단관계자는 "노인들이 대부분이 농촌현실에서 전기기구의 정기적인 점검이 힘들다며, 전기누전으로 인한 화재도 예방할 수 있어 앞으로도 이러한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하여 더많은 농촌지역에 대한 혜택이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월계(75) 어르신 가정에서도 봉사단원들이 구슬땀을 흘리고 있었다. “화장실에 선이 없어 불을 켤 수 가 없었는데, 이렇게 편리하게 고쳐주니 너무 좋아.”라며 좋아했다.

▲ 제주가 세계7대자연경관에..

마당을 가로질러 구석을 돌아 위치한 화장실은 어두워서 어르신이 사용하기에 불편함이 있었는데 이젠 그 불편함을 덜게 됐다. 더운 날씨 때문에 구슬땀이 맺혀도 전기안전공사 직원들의 시종일관 밝은 미소와 적극적으로 봉사활동에 임하는 모습 속에서 어르신들을 향한 사랑과 진심어린 마음이 느껴졌다.

이 날 봉사활동은 전기안전공사가 지역사회 발전에 일조한다는 차원에서 이뤄졌으며, 혼디어울령 봉사단은 매 분기마다 독거노인과 소년소녀 가장 주택의 전기설비를 보수하는 활동을 8년간 꾸준하게 해오고 있다. <고기봉 시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